주요뉴스
최종편집2021-06-22 15:25 (화) 기사제보 구독신청
노형욱 장관 “전국 철거현장 신속 점검 실시” 지시
상태바
노형욱 장관 “전국 철거현장 신속 점검 실시” 지시
  • 이혁기 기자
  • 승인 2021.06.10 16:36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광주 사고 현장 방문해 철저한 원인조사 당부
노형욱 국토교통부 장관이 지난 10일 광주 동구 학동4구역 철거 건축물 사고현장을 찾았다. [사진=국토부 제공]
노형욱 국토교통부 장관이 지난 10일 광주 동구 학동4구역 철거 건축물 사고현장을 찾았다. [사진=국토부 제공]

노형욱 국토교통부 장관이 광주 동구 학동4구역 철거 사고와 관련 전국 철거현장의 신속한 점검을 지시했다.

노 장관은 지난 10일 철거 건축물 사고현장을 찾아 사고 수습 현황 및 조치계획을 보고 받았다. 노 장관은 국토부 내 중앙사고수습본부장을 맡고 있다.

노 장관은 “유명을 달리하신 고인들의 명복을 빌며 다치신 분들의 쾌유도 기원한다”며 “피해를 입으신 분들의 가족들에게도 깊은 위로의 말씀을 전한다”고 말했다. 이어 “피해자와 가족들을 위해 지원할 수 있는 방안을 다각적으로 검토하고 조치에 최선을 다해 달라”고 당부했다.

아울러 노 장관은 “이번 사고에 대해 중앙건축물사고조사위원회를 구성해 사고 원인을 철저히 규명하고 관리책임 부실 등 위법사항 확인시 엄중히 조치하겠다”며 “사고가 빈번한 철거 현장에 대해서는 고층·도로인접 등 안전에 취약하고 사고발생시 큰 피해 우려가 있는 현장을 선별해 지자체·국토안전관리원과 함께 빈틈없이 점검할 것”을 지시했다.

또 노 장관은 “건설안전 이행을 위한 발주·설계·시공·감리 등 건설주체와 국토부·관리원·지자체 등의 역할이 제대로 작동되는지 되짚어보고 법과 제도의 미비점이 없는지도 꼼꼼히 챙겨 볼 것”을 당부했다.

끝으로 노 장관은 “국토부와 관계부처가 협력해 취약한 철거현장을 신속히 점검하고 근본적인 재발방지 대책을 마련해 국민 불안을 빠르게 불식시킬 수 있도록 최선을 다하겠다”고 밝혔다.

이혁기 기자 lee@arunews.com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주요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