주요뉴스
최종편집2021-05-11 16:55 (화) 기사제보 구독신청
방학동·쌍문동 자율주택, 조건부 가결
상태바
방학동·쌍문동 자율주택, 조건부 가결
  • 홍영주 기자
  • 승인 2021.05.04 09:37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주민합의체 구성… 도시형생활주택 건설
서울 도봉구 방학동 388-6번지 자율주택정비사업 [조감도=서울시 제공]]
서울 도봉구 방학동 388-6번지 자율주택정비사업 [조감도=서울시 제공]]
서울 도봉구 쌍문동 460-194번지 자율주택정비사업 [조감도=서울시 제공]
서울 도봉구 쌍문동 460-194번지 자율주택정비사업 [조감도=서울시 제공]

서울시는 지난 3일 도시재생위원회를 열고 도봉구 방학동과 쌍문동 자율주택정비사업 사업시행계획안에 대해 조건부 가결했다고 밝혔다.

방학동과 쌍문동 자율주택정비사업은 토지등소유자 2~4인이 주민합의체를 구성해 도시형생활주택(단지형다세대)을 신축하는 것이다. 공공임대주택을 지어 법적상한용적률 이내로 완화를 받게 됐다.

먼저 방학동 386-6외 1필지 자율주택의 경우 토지등소유자 2인이 주민합의체를 구성해 다세대주택 10세대(공공임대주택 8세대)를 지을 계획이다. 건폐율 59.78% 및 용적률 187.34%가 적용된다. 5층짜리 1개동 도시형생활주택으로 지어진다.

쌍문동 460-194 외 3필지 자율주택은 토지등소유자 4인이 주민합의체를 구성해 다세대주택 15세대(공공임대주택 11세대)를 짓는다. 5층짜리 도시형생활주택 2개동이 들어선다. A동은 7세대, B동은 8세대다.

홍영주 기자 hong@arunews.com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주요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