최종편집2022-05-19 16:11 (목) 기사제보 구독신청
현대건설, 2021 USA 굿 디자인 어워드 본상
상태바
현대건설, 2021 USA 굿 디자인 어워드 본상
  • 홍영주 기자
  • 승인 2022.01.18 13:31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디에이치 라클라스 예술 시설물인
클라우드 워크 파빌리온으로 수상
삼호가든3차아파트 재건축한 단지
클라우드 워크(Cloud Walk) [사진=현대건설 제공]
클라우드 워크(Cloud Walk) [사진=현대건설 제공]
클라우드 워크(Cloud Walk) [사진=현대건설 제공]
클라우드 워크(Cloud Walk) [사진=현대건설 제공]

현대건설이 ‘2021 USA 굿 디자인 어워드’에서 수상의 영예를 안았다. 국내 건설사 중에서는 유일하다.

현대건설은 서초구 삼호가든3차를 재건축한 디에이치 라클라스의 예술 시설물인 클라우드 워크 파빌리온으로 본상을 수상했다고 지난 18일 밝혔다.

2021 USA 굿 디자인 어워드(Good Design® Award) 지난 1950년부터 개최된 세계에서 가장 오래된 디자인 공모전이다. 미국 시카고 아테네움 건축 디자인 박물관과 유럽 건축·예술·디자인·도시연구센터가 협력해 심사한다. 이 공모전은 매년 최고의 디자인 상품을 선정하는데 현대건설은 국내 약 1만2,000개 종합건설사 중 유일하게 수상하는 영예를 안았다.

클라우드 워크는 지난해 미국 아키타이저 에이플러스 프로덕트 어워드(Architizer A+ Product Award)를 수상하면서 이미 작품성을 인정받은 바 있다. 세계적인 패턴 디자이너인 네덜란드 카럴 마르턴스(Karel Martens)와 한국의 건축가 최장원의 협업으로 탄생했다. 구름을 형상화한 모양으로 관상용 조각 작품이면서 쉼터의 기능을 한다. 디자인에 독특한 패턴이 있고 구조적으로 지상에서도 하늘의 개방감을 느낄 수 있도록 구현한 게 특징이다.

현대건설 관계자는 “2021 USA 굿 디자인 어워드 수상으로 현대건설 아파트 작품들의 세계적 수준의 예술성을 다시금 인정받았다”며 “고객이 주거 공간에서 느낄 수 있는 일상 속 예술을 더욱 확대하기 위해 앞으로도 최선을 다하겠다”고 말했다.

한편 최근 현대건설은 세계 3대 디자인상인 iF 디자인 어워드, IDEA 디자인 어워드, 세계조경가협회(IFLA)에 잇따라 수상하며 디자인 분야에서서 세계적인 인정을 받고 있다.

홍영주 기자 hong@arunews.com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주요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