주요뉴스
최종편집2021-07-28 14:21 (수) 기사제보 구독신청
[북가좌6구역 불꽃 수주전] DL이앤씨, 꿈의 집 뜻하는 ‘드레브 372’
상태바
[북가좌6구역 불꽃 수주전] DL이앤씨, 꿈의 집 뜻하는 ‘드레브 372’
  • 박노창 기자
  • 승인 2021.07.16 13:47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세계적 거장 7인과의 콜라보레이션
100% 판상형 구조 등 가치 극대화
드레브 372 메인투시도 [사진=DL이앤씨]
드레브 372 메인투시도 [사진=DL이앤씨]

올해 글로벌 디벨로퍼로서의 힘찬 도약을 내세우며 새롭게 출범한 DL이앤씨(디엘이앤씨)가 서울 서북권의 대표 단지인 북가좌6구역 재건축정비사업에 출사표를 던졌다.

DL이앤씨는 새 출발과 함께 올 상반기 수주 실적 1위라는 성과를 바탕으로 북가좌6구역에 전사적 역량을 총동원하여 서북권을 넘어선 대한민국 대표 랜드마크로의 비전을 제시한다.

DL이앤씨는 특히 이번 수주를 위한 남다른 각오를 담아 국내외 최고급 랜드마크 주거를 표방하는 단 하나의 브랜드 ‘드레브 372’를 제안한다. 프랑스어로 ‘꿈의 집’을 뜻하는 ‘메종드레브(Maison Du REVE)’와 북가좌6구역을 상징하는 고유한 번지수 372가 결합된 ‘드레브 372(DeREVE 372)’라는 단지명을 통해 북가좌6구역만을 위한 희소성과 상징성을 담은 유일무이한 랜드마크를 완성하겠다는 포부를 담았다.

DL이앤씨는 국내 대표 건축 명가로서의 독보적 기술력을 바탕으로, 세계적으로 가장 영향력 있는 디자인 거장들의 안목을 더해, 조합원들이 원하는 최상의 설계와 서비스를 ‘드레브 372’에 담아냈다. DL이앤씨의 ‘드레브 372’는 꿈의 디자인을 현실화한 독창적인 외관 디자인에서부터 전 세대 판상형 구조, 초대형 중앙공원 조성 등 모두가 꿈꾸고 바라는 좋은 집의 기준을 제시하며, 북가좌6구역이 가진 최고의 잠재력을 드높일 수 있는 완벽한 주거 가치를 선사할 예정이다.

드레브 372 전망대 [사진=DL이앤씨]
드레브 372 전망대 [사진=DL이앤씨]

▲세계적 거장 7인과의 콜라보로 탄생할 창조적 주거 단지 그리고 대한민국 대표 랜드마크 실현


DL이앤씨는 ‘드레브 372’ 단지를 인근 단지와의 차별화는 물론 대한민국을 대표하는 최고의 랜드마크로 조성하기 위해 세계적인 거장 7인과의 콜라보레이션을 추진한다.

DL이앤씨의 콜라보레이션 파트너는 미국 라스베가스의 5성급 호텔 벨라지오 및 두바이 국제금융센터(DIFC) 등 세계적 랜드마크를 설계한 글로벌 설계그룹 저디(JERDE)사를 포함해 설치예술의 명가 완다 바르셀로나(Wanda Barcelona), 글로벌 조명 디자인 스튜디오 램버트&필스(Lambert & Fils), 뉴욕과 일본에서 왕성한 활동을 이어가고 있는 일러스트레이터 장 줄리앙(Jean Julien), 스페인 마드리드 기반의 세계적 디자이너 하이메 아욘(Jamie Hayon), 유럽에서 명성을 떨치고 있는 크리에이티브 디렉터 듀오 바스쿠&클루그(Vasku & Klug), 영화 그랜드 부다페스트 호텔 일러스트레이션으로 유명한 티보 에렌(Thibaud Herem) 등 각 분야의 거장들이다.

드레브 372 보타닉 파크 플라자 [사진=DL이앤씨]
드레브 372 보타닉 파크 플라자 [사진=DL이앤씨]

▲100% 판상형 구조, 다채로운 주거 형태 등 자산 가치를 극대화한 최적의 단지 설계 제안


DL이앤씨는 철저한 사이트 분석으로 모든 세대가 각각의 조망을 누릴 수 있도록 1,970세대 전체를 100% 판상형, 100% 남향, 100% 조망형으로 배치시키며 주거만족도와 자산가치를 함께 제고한다는 계획이다.

이와 함께 전 세대 평면을 기본 4Bay에서 6Bay까지의 판상형 구조로 적용하고 펜트하우스를 비롯해 개인정원이 제공되는 테라스하우스, 한 세대가 3개층으로 구성되는 트리플 테라스하우스까지 다양한 주거 형태를 적용하여 인근 타 단지와는 본질적인 차별화를 담아냈다.

재개발·재건축 아파트는 사업 특성상 최신 트렌드가 적용된 4Bay 평면 구현이 어렵지만 DL이앤씨만의 특허 평면인 라이프스타일 맞춤 주거 플랫폼 C2 하우스를 틍해 서비스 면적이 극대화된 4Bay 이상의 혁신평면을 적용해 실제 사용면적을 조합 원안에 비해 약 1만2,600㎡(3,820평) 증가시켰다.

드레브 372 스카이 프라이빗 스파 [사진=DL이앤씨]
드레브 372 스카이 프라이빗 스파 [사진=DL이앤씨]

▲북가좌6구역의 과거와 현재, 미래를 결정할 중요한 키워드, DL이앤씨의 ‘진심’


DL이앤씨가 북가좌6구역만을 위한 리미티드 브랜드 ‘드레브 372’를 제안한 배경에는 조합원의 이익 극대화를 위한 DL이앤씨의 진심이 자리하고 있다.

단지 설계 및 상품 제안 외에도 조합원의 이익 극대화를 위해 내걸은 최고의 사업조건은 △조합원 분담금 100% 입주 2년 후 납부 △인테리어 업그레이드 세대당 1,000만원 책정 △조합원 분양가 최소 60% 이상 할인 △추가 분양수입 817억원+α확보 △환급금 계약시 100% 지급 △조합원 특별제공품목 1+1 동일제공 △브랜드 선택제 등 7가지 항목을 약속했다.

특히 DL이앤씨만의 노하우를 적용함으로써 대한민국 도시정비사업 사상 최고의 이익을 조합원에게 제공하기 위한 20가지 추가 혜택도 마련했다. 골든타임 분양제 적용을 비롯해 △확정공사비 △공사 부산물 수익의 조합 귀속 △아파트 및 상가 미분양 시 100% 대물변제 △분양 수입금 내 기성불 조건 △주거품질 명장제도 운영 △계약이행보증 설정 △조합 제시안 대비 변동없는 사업약정서 및 도급계약서 작성 등으로 다양하다.

DL이앤씨 관계자는 “북가좌6구역은 풍부한 인프라와 광역 교통망을 모두 누릴 수 있는 서울 서북권의 핵심 주거지역”이라며 “DL이앤씨가 그간 축적해온 건설 노하우와 주거품질 데이터를 기반으로 ‘드레브 372’를 차세대 대표 랜드마크 아파트로 완성하기 위해 최선의 노력을 다할 것”이라고 강조했다.

박노창 기자 park@arunews.com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주요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