주요뉴스
최종편집2021-05-11 16:55 (화) 기사제보 구독신청
조합이익 극대화하는 연금술사
상태바
조합이익 극대화하는 연금술사
  • 위클리한국주택경제신문
  • 승인 2021.04.15 13:07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정비사업전문관리업자에게 경험만큼 강한 무기는 없다. 오랜 역사를 지닌 정비사업전문관리업자라면 높은 수주 실적에서 비롯된 풍부한 경험으로 추진위·조합의 원활한 사업 진행을 도울 수 있다. 이는 곧 조합의 이익 극대화로 귀결된다.

엄춘흠 대표 | 가람컬리션
엄춘흠 대표 | 가람컬리션

가람컬리션㈜(대표 엄춘흠)은 지난 1998년 CMC컬리션으로 시작한 역사가 오래된 기업이다. 가람컬리션의 전신인 CMC컬리션은 집합건물의 소유 및 관리에 관한 법률 등에 따른 재건축·재개발 컨설팅 업무를 진행해왔다. 이미 도시 및 주거환경정비법 시행 이전에 연면적 약 416만㎡ 이상, 약 2만3,000가구에 달하는 사업을 시행하면서 풍부한 경험을 갖춘 셈이다.

도시정비법 시행 이후인 2004년부터 가람컬리션㈜로 법인을 변경하고, 대구·부산지역을 중심으로 활동하면서 높은 실적을 쌓았다. 규모만 해도 신축기준으로 연면적 약 198만㎡에 약 1만2,500가구에 달한다. 사실상 국내 정비사업의 역사를 함께 한 정비사업전문관리업자라고 해도 과언이 아니다.

대구를 중심으로 정비사업 전문관리업무를 수행해오고 있는 가람컬리션은 정비사업 역사를 함께 해오고 있는 만큼 실적도 남다르다. 특히 확실한 추진력으로 사업을 성공으로 이끌고 있다는 평가와 함께 대구·경북지역 최다 실적을 자랑한다. 이미 대구·경북지역에서는 정비사업전문관리업자 중에서도 최고의 회사로 정평이 나 있다. 오랜 지역사업을 바탕으로 정서적 공감과 소통을 통해 사업장을 밀착 관리하면서 추진위·조합으로부터 높은 신뢰를 받고 있는 것이다.

일례로 서울에 강남이 있다면 대구는 수성구가 있다. 가람컬리션은 대구의 강남으로 평가 받는 수성구에서만 총 8개 사업장을 수주하면서 명실상부 최고의 회사로 자리 잡았다.

중동희망지구와 지산시영1단지, 수성32구역, 수성지구2차 우방타운 등이 대표적이다. 이 외에도 사업을 마무리 한 수성1가, 평리2동, 대공원아파트, 뉴대공원아파트 등의 사업장에서 조합원 재산가치 극대화를 실현했다. 또 안락1구역, 동대구지구, 선진신암, 지산시영1단지, 만촌3동, 중동희망지구, 범어목련아파트, 범어 을지맨션 등의 사업장에서 행정업무 지원을 통해 일선 추진주체들의 만족감을 높이고 있다.

가람컬리션이 동종업계 최고를 유지할 수 있는 비결은 차별화다. 먼저 전국 각지의 사업장 관리를 통해 폭넓은 사업 노하우를 확보하고 있다. 축적된 노하우는 시행착오 예방과, 적법한 절차에 근거한 신속한 사업 추진으로 이어진다. 대규모 사업장들을 관리하면서 탁월한 업무추진 능력이 입증됐다는 점도 강점으로 꼽힌다.

엄 대표는 “가람컬리션은 정비사업 시행 전 과정을 조합과 함께하고 각 업무 단계가 효율적으로 이어질 수 있도록 조율하면서 조합원 권리를 지키고, 재산 가치를 높여주는 전문기관”이라며 “임직원이 갖춘 수준 높은 전문성은 조합원들의 개발이익 극대화로 이어지고, 이를 통해 신뢰받는 기업으로 평가 받기에 부족함이 없다”고 말했다.

사실 최고가 되는 것보다는 최고의 자리를 지키는 게 어렵다. 가람컬리션은 최고에 자만하지 않고 오늘도 그 자리를 지키기 위해 끊임없이 노력한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주요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