주요뉴스
최종편집2022-12-09 14:54 (금) 기사제보 구독신청
주택협회·주건협 “재초환 조정 환영”
상태바
주택협회·주건협 “재초환 조정 환영”
  • 이혁기 기자
  • 승인 2022.10.04 10:35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부담금 유예 등 국회 검토 필요

한국주택협회와 대한주택건설협회가 정부가 지난달 29일 발표한 ‘재건축 부담금 합리화 방안’에 대해 환영의 입장을 표했다.

양 협회는 지난 2일 공동입장문을 통해 “그동안 재건축사업의 가장 큰 걸림돌 중 하나인 재건축부담금이 이번 대책에서 부과기준 현실화 등으로 합리적으로 조정됐다”며 “특히 1주택 장기보유자 감면 및 고령자에 대한 납부유예 제도 신설로 실수요자 부담이 큰 폭으로 완화돼 재건축사업 추진이 더욱 원활해질 것”이라고 전망했다.

다만 “최근 주택시장이 어려워지고 있어 부담금 유예 등 국회에서 전향적인 검토가 필요하다”며 “업계는 정부 정책에 적극적으로 협조해 양질의 주택공급을 위해 역량을 결집해 나가겠다”고 강조했다.

한편 두 협회는 건설업계를 대표하는 단체로 주택협회는 자본금 100억원 이상의 대형 건설사 63곳을, 주건협은 자본금 3억원 이상 중소·중견건설사 등 1만여곳을 회원사로 두고 있다.

이혁기 기자 lee@arunews.com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주요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