주요뉴스
최종편집2020-05-29 17:48 (금) 기사제보 구독신청
수용재결신청청구 및 건물이 멸실된 경우 평가방법
상태바
수용재결신청청구 및 건물이 멸실된 경우 평가방법
  • 유재관 대표법무사 / 법무사법인(유한) 동양
  • 승인 2019.08.29 10:04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유재관의 최신판례 따라잡기

<사례1> 재개발조합의 조합원인 甲은 분양신청 기간 내에 분양신청을 하지 않아 현금청산대상자가 되었다. 甲은 현금청산 기간이 만료되기 전에 수용재결신청청구를 하였는 바, 조합은 수용재결신청의 청구를 받은 날로부터 재결신청기간 60일 이내에 지방토지수용위원회에 재결을 신청할 의무가 있는지 여부?


<사례2> 수용대상 건물이 멸실된 경우 평가방법


1. 사례<1>의 정리=도시정비법에 따라 현금청산대상인 토지등소유자와 관계인은 원칙적으로 현금청산기간 내에 협의가 성립되지 않은 경우 토지수용법 제30조에 따라 조합에게 서면으로 수용재결을 신청할 것을 청구할 수 있고, 조합은 이러한 수용재결신청의 청구를 받은 날로부터 60일 이내에 수용재결을 신청하지 아니하면 그 지연된 기간에 대하여 소송촉진법 제3조에 따른 법정이율을 적용하여 산정한 금액을 관할 토지수용위원회에서 재결한 보상금에 가산하여 지급하여야 한다. 


따라서 조합은 현금청산대상자가 현금청산 기간 만료 후에 각 재결신청 청구를 한 경우 이러한 수용재결신청의 청구를 받은 날로부터 재결신청기간 60일 이내에 지방토지수용위원회에 재결을 신청할 의무가 있다. 


다만 토지등소유자가 현금청산기간이 만료되기 이전에 재결신청의 청구를 하였더라도 토지등소유자와 사업시행자 사이에 청산금 지급 대상 여부나 청산금의 범위에 관하여 다툼이 심하여 협의가 성립될 가능성이 없다고 볼 수 있는 명백한 사정이 있는 경우에는 그러한 재결신청 청구도 유효하다고 보아야 한다(대법원). 


이와 같이 현금청산기간 만료 전에 유효한 재결신청 청구가 있은 경우 토지보상법 제30조제2항에서 정한 60일의 기간은 수용재결신청 청구를 받은 날이 아니라 현금청산기간의 만료일로부터 기산하여야 하므로 사업시행자가 현금청산기간의 만료일로부터 60일 이내에 수용재결신청을 하지 아니하면 그 지연기간에 대하여 토지보상법 제30조제3항에 따른 가산금을 지급하여야 한다고 봄이 타당하다.


사안의 경우  현금청산 기간이 만료되기 전에 수용재결신청청구를 한 경우라 하더라도 청산금의 범위에 관하여 다툼이 심하여 협의가 성립될 가능성이 없다고 볼 수 있는 명백한 사정이 있는 경우에는 그러한 재결신청 청구도 유효하다고 할 것이다.


2. 사례<2>의 정리=수용대상 건물이 철거 등으로 인하여 이미 멸실된 경우에는 감정평가에 관한 규칙 제10조제2항 제1호에서 언급하고 있는 ‘물리적인 접근 곤란 등으로 실지조사가 불가능하거나 매우 곤란한 경우’에 해당한다고 볼 여지가 있다. 그러나 그와 같은 경우에도 실지조사를 생략할 수 있는 예외적인 경우에 해당하려면 실지조사를 갈음할 수 있는 정도의 ‘객관적이고 신뢰할 수 있는 자료를 충분히 확보할 수 있는 경우’에 해당하여야 한다. 위와 같은 자료는 적어도 육안으로 건물의 구조, 노후도, 관리상태 등을 확인한 뒤 평가하는 절차를 갈음할 수 있는 정도의 객관적이고 신뢰할 수 있는 자료를 제시하여야 하고 등기사항전부증명서, 건축물관리대장, 재결감정서 등의 자료만으로는 충분하다고 볼 수 없다. 


원고 甲은 이 법원과 법원 감정인들에게 그와 같은 자료를 충분히 제출하고 있지 못할 뿐만 아니라 토지보상법 제85조제2항 소정의 손실보상금 증액청구의 소에 있어서 그 이의재결에서 정한 손실보상액보다 정당한 손실보상액이 더 많다는 점에 대한 입증책임은 원고 측에게 있다고 할 것이므로 원고의 청구는 이유없다고 할 것이다.
 

유재관 대표법무사 / 법무사법인(유한) 동양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주요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