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19.11.11 (월)

  • 구름많음동두천 10.6℃
  • 맑음강릉 15.8℃
  • 흐림서울 11.2℃
  • 흐림대전 13.0℃
  • 맑음대구 13.1℃
  • 구름많음울산 15.1℃
  • 흐림광주 13.6℃
  • 맑음부산 15.6℃
  • 흐림고창 13.7℃
  • 구름조금제주 17.6℃
  • 구름조금강화 12.7℃
  • 흐림보은 10.8℃
  • 구름많음금산 13.7℃
  • 구름조금강진군 16.4℃
  • 구름많음경주시 15.1℃
  • 구름조금거제 16.2℃
기상청 제공

분양가상한제 발표 이후 첫 청약

반포우성 재건축·구마을2지구 등 관심

민간택지 분양가상한제 대상 지역이 발표된 이후 처음 진행되는 청약 결과에 관심이 쏠리고 있다. 부동산114에 따르면 11월 둘째 주에는 전국 15개 단지에서 9,560가구(총 가구수 기준)가 분양된다. 서울시 강남구 대치동 ‘르엘대치’와 서초구 잠원동 ‘르엘신반포센트럴’이 단연 관심을 모으고 있다. 인천 서구 당하동 ‘호반써밋인천검단2차’, 전북 전주시 태평동 ‘전주태평아이파크’ 등도 청약접수를 시작한다.

 

▲서울시 강남구 대치동 ‘르엘대치’=르엘대치는 대치2지구 재건축 아파트로 지하3~지상15층 총 273가구 규모다. 일반분양 물량은 31가구로 전용면적 △55T㎡(테라스타입) 1가구 △59T㎡(테라스타입) 4가구 △77T㎡(테라스타입) 1가구 △59㎡ 15가구 △77㎡ 10가구 등이다.

대치동 학원가와 인접해 있고 대현초, 휘문중·고 등으로 도보 통학이 가능하다. 단지 인근으로 서울 지하철 2호선 삼성역을 비롯해 3호선 대치역이 있다. 삼성역의 경우 GTX A노선과 C노선 등이 지나는 것은 물론 복합환승센터로 개발 예정인 곳이다. 편의시설로는 롯데백화점(강남점), 이마트(역삼점)를 비롯해 코엑스, 강남세브란스병원 등이 있다.

 

 

▲서울 서초구 잠원동 ‘르엘신반포센트럴’=르엘신반포센트럴은 반포우성 재건축 아파트로 지하3~지상35층 7개동 총 596가구이며 이 가운데 135가구가 일반분양 물량이다. 서울 지하철 3호선과 7호선, 9호선 고속터미널역을 모두 이용할 수 있는 트리플 역세권이다. 인근에 신세계백화점(강남점), 가톨릭대학교 서울성모병원, 국립중앙도서관 등이 위치해 있다. 학교는 반원초, 경원중, 세화고, 반포고 등이 있다.

 

▲경기 수원시 장안구 조원동 ‘광교산더샵퍼스트파크’=포스코건설은 경기도 수원시 장안구 조원동 장안111-4구역 주택재개발을 통해 광교산더샵퍼스트파크를 공급할 계획이다. 지하3~지상21층 총 8개동 666가구 규모로 들어서며 이 중 475가구가 일반분양 분이다. 단지 바로 앞 도보 2분 거리에 영화초등학교가 위치해 있어 통학이 용이하며 장안구청, 행정센터, 대형마트, 영화관 등의 생활편의시설과 광교산과 영산공원이 가까운 편이다.

 

▲인천 서구 당하동 호반써밋인천검단2차=인천 검단신도시 AA1블록에 들어서는 호반써밋인천검단2차는 지하2~지상25층 8개동 총 719가구 규모다. 공항철도 환승역인 계양역이 인근에 위치해 있고 인천 1호선 검단연장선의 101역(가칭)이 예정되어 있다. 계양천 수변공원 개발사업이 준공(2020년 예정)되면 계양천 조망(일부 세대)이 가능하다.

 

▲인천 서구 가정동 ‘루원시티린스트라우스’=루원시티 주상복합용지 7BL 일대 들어서는 루원시티린스트라우스는 지하3~지상47층 5개동 규모다. 아파트 1,412가구, 오피스텔 100실로 구성된다. 서울지하철 7호선 종착역인 부평구청역은 내년 말 인천지하철 2호선 석남역까지 연장 개통되며 2027년까지 공항철도 청라국제도시역까지 이어질 계획으로 서울 및 경기 이동도 수월해질 전망이다.

 

▲울산 남구 신정동 ‘울산문수로동문굿모닝힐’=울산문수로동문굿모닝힐은 지하4~지상34층 아파트 166가구 오피스텔 17실 상업시설로 구성된다. 아파트는 전용면적 74·84㎡ 100% 중소형, 오피스텔은 전용면적 24~62㎡로 구성된다. 울산 교통의 요충지로 꼽히는 공업탑로터리 인근에 위치해 시ㆍ내외로의 이동이 편하고, 부산-울산 고속도로 이용도 편리하다. 또 울산미포 국가산업단지, 울산용연공업단지, 온산국가산업단지로 이동이 용이하다.

 

홍영주 기자 hong@arunews.com



경계분쟁 (2) 경계에 의구심을 가지는 쪽은 경계측량을 하게 됩니다. 이때 경계복원측량을 하게 되는 경우가 보통인데, 이것은 지적도상의 경계를 실제 토지 위에 선을 긋듯이 복원해 보는 방법입니다.그 결과 경계가 어느 한쪽으로 밀리면서 면적은 지적도상의 면적과 동일한데 결과적으로 상대방의 경계를 침범하게 되는 경우도 있고, 내 토지만 지적도상의 면적보다 넓은 면적이 되어 이웃 토지를 침범하게 되는 경우도 있습니다.경계가 전체적으로 밀리는 현상이 생겨서 인접 토지 상호간에 서로 물고 물리는 경우는 애초에 지적도를 잘못 그렸기 때문일 수도 있고, 경계복원측량 방법이 잘못되었기 때문일 수도 있습니다. 경계가 밀리는 원인을 밝히기가 쉽지도 않고, 해결책을 찾기도 쉽지 않습니다.경계가 서로 밀리지 않는데 내가 인근 토지를 침범한 경우는 담장을 잘못 쌓아서 생기는 현상입니다. 예전에 한 측량이 잘못되었을 수도 있고, 실수로 경계를 잘못 파악하였을 수도 있습니다. 경계를 물리는 수 밖에 없습니다.경계를 침범 당하였다고 판단하는 측은 상대방에게 법적인 조치를 취합니다. 침범 당한 토지를 인도하고 지상 건축물을 철거하며 나아가 그동안 토지를 사용수익함으로써 얻은 부당이득을 반환하라는 내용의


배너

배너