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19.10.21 (월)

  • 구름조금동두천 22.8℃
  • 맑음강릉 24.0℃
  • 맑음서울 24.1℃
  • 맑음대전 22.7℃
  • 맑음대구 21.8℃
  • 구름조금울산 20.5℃
  • 맑음광주 23.6℃
  • 맑음부산 23.0℃
  • 맑음고창 22.6℃
  • 맑음제주 22.0℃
  • 구름많음강화 22.4℃
  • 맑음보은 22.4℃
  • 맑음금산 22.0℃
  • 맑음강진군 23.4℃
  • 맑음경주시 21.2℃
  • 구름조금거제 22.5℃
기상청 제공

추석 이후 올해 안으로 서울 재개발·재건축 5,200가구 분양

상아2차, 개나리4차, 홍은1구역 등
작년 1,028가구보다 5배 많은 수치

 

올해 안으로 서울에서 재개발·재건축 일반분양 물량으로 5,200가구가 나온다. 내달 초 한차례 징검다리 연휴가 있지만 한해의 분양사업의 성패를 좌우하는 시기가 가을인 만큼 상반기에 공급 못한 물량들이 속속 선보일 예정이다.

 

특히 올해는 민간택지 분양가상한제 시행 여부가 미궁 속이라 건설사들이 어떻게든 시행 전에 분양을 준비중이다. 게다가 소비자들도 상한제가 확대 시행되면 청약가점의 비중이 커지기 때문에 관심지역에서 가점이 낮은 경우 당첨이 매우 희박해 청약을 서두르고 있다. 분양가에 민감한 재건축·재개발 정비사업들의 분양이 지연되면서 공급도 점차 감소할 것으로 예상되면서 미리 분양을 받으려 하고 있는 추세다.

 

부동산시장 분석업체 부동산인포에 따르면 연말까지 서울에서 정비사업을 통해서 총 5,287가구가 일반분양에 나설 계획인 것으로 조사됐다. 같은 기간 2017년 6711가구보다 줄지만 작년 동기(1916가구) 보다 약 2.7배 많은 수준이다. 정비사업 물량만 놓고 보면 작년 동기(1,028가구)의 약 5배 많다.

 

올해 물량 가운데 초대형 단지인 둔촌주공 재건축 일반분양(4,800여가구)은 연내 분양이 불투명하다.

 

권일 팀장은 “민간 분양가상한제 시행 시기를 두고 정부 내에서도 의견이 갈리고 있는 만큼 연내 서울에서 재건축·재개발 정비사업들이 분양을 서두를 가능성이 높고 소비자들은 공급감소를 우려해 청약을 서둘러서 청약시장은 당분간 뜨거울 것”으로 내다봤다.

 

먼저 강남구 삼성동에서는 삼성물산이 래미안 라클래시를 9월 중 분양한다. 상아2차 아파트 재건축 단지로 총 679가구중 112가구가 일반분양분이다. 7호선 청담역 역세권이며 경기고, 영동고 등의 학군이 좋다.

 

HDC현대산업개발은 강남구 역삼동 개나리4차 아파트를 헐고 총 499가구의 역삼 센트럴 아이파크를 짓는다. 이중 138가구가 일반분양분. 2호선, 분당선 환승역인 선릉역과 분당선 한티역 역세권 단지다.

 

대림산업은 서대문구 홍은동 홍은1주택재건축하는 e편한세상 아파트를 분양한다. 총 481가구 중 355가구가 일반분양 분. 단지 뒤로 백련산이 접하고 있으며 광화문, 시청 방면으로 이동하기 쉽다.

 

성북구 보문동1가에서는 계룡건설이 보문2구역을 재개발 해 짓는 보문 리슈빌 하우트가 분양한다. 총 465가구 중 221가구가 일반분양 분이다. 지하철 6호선과 경전철 우이신설선 환승역인 보문역 역세권이다. 생태하천인 성북천과 인접해 쾌적하다.

 

현대엔지니어링은 강동구 성내동 천호∙성내3구역에서 힐스테이트 천호역을 분양한다. 아파트 160가구 이외에 오피스텔, 섹션오피스 등이 함께 들어서는 단지다. 지하철 5호선과 8호선 환승역인 천호역 역세권이다.

 

포스코건설은 영등포구 신길동 신길3구역을 재개발 해 짓는 더샵 아파트를 분양한다. 총 799가구 중 368가구가 일반분양분. 영신초교가 가깝고 여의도 일대로 이동하기 쉽다.

 

홍영주 기자 hong@arunews.com



경계분쟁 (2) 경계에 의구심을 가지는 쪽은 경계측량을 하게 됩니다. 이때 경계복원측량을 하게 되는 경우가 보통인데, 이것은 지적도상의 경계를 실제 토지 위에 선을 긋듯이 복원해 보는 방법입니다.그 결과 경계가 어느 한쪽으로 밀리면서 면적은 지적도상의 면적과 동일한데 결과적으로 상대방의 경계를 침범하게 되는 경우도 있고, 내 토지만 지적도상의 면적보다 넓은 면적이 되어 이웃 토지를 침범하게 되는 경우도 있습니다.경계가 전체적으로 밀리는 현상이 생겨서 인접 토지 상호간에 서로 물고 물리는 경우는 애초에 지적도를 잘못 그렸기 때문일 수도 있고, 경계복원측량 방법이 잘못되었기 때문일 수도 있습니다. 경계가 밀리는 원인을 밝히기가 쉽지도 않고, 해결책을 찾기도 쉽지 않습니다.경계가 서로 밀리지 않는데 내가 인근 토지를 침범한 경우는 담장을 잘못 쌓아서 생기는 현상입니다. 예전에 한 측량이 잘못되었을 수도 있고, 실수로 경계를 잘못 파악하였을 수도 있습니다. 경계를 물리는 수 밖에 없습니다.경계를 침범 당하였다고 판단하는 측은 상대방에게 법적인 조치를 취합니다. 침범 당한 토지를 인도하고 지상 건축물을 철거하며 나아가 그동안 토지를 사용수익함으로써 얻은 부당이득을 반환하라는 내용의


배너

배너